home Home >  Knowledge  > Knowledge

2018년 대형마트 업종 NBCI 보도자료

등록일 2018.09.05

조회 414



         



이마트는 스토리가 있는 디지털 콘텐트 제작을 통해 경쟁사와 차별화하고 있다.

이마트는 스토리가 있는 디지털 콘텐트 제작을 통해 경쟁사와 차별화하고 있다.

 대형마트 업종의 NBCI 평균은 75점으로 전년과 동일한 수준이다. 이마트는 77점으로 15년 연속 1위에 올랐다. 롯데마트는 74점으로 전년과 동일하다. 홈플러스는 1점 하락해 올해 3위로 순위가 내려갔다.
 
 이마트가 브랜드 경쟁력을 유지한 원동력은 온라인 유통 채널의 강세 속에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목한 상품 및 매장 공간을 제공해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혔다는 데 있다. 스토리가 있는 디지털 콘텐트 제작을 통해 경쟁사와 차별화하고 고객의 공감을 이끌고 있다는 평이다.
 
 대형마트 시장은 혁신 없이는 살아 남을 수 없는 치열한 생존 경쟁을 하고 있다. 특히 롯데마트는 하이브리드 매장을 선보이며 수익성을 극대화 하고 있다.
 


 쇼핑 트렌드가 온라인 중심으로 이동하고 정부 규제 강화까지 겹쳐 대형마트 시장이 환경이 더 어려워질 전망이다. 오프라인 유통만의 강점을 살려 변화에 맞는 새로운 전략을 펼쳐야 한다는 조언이다. 
 
중앙일보디자인=배은나 기자 bae.eunna@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국가 브랜드 경쟁력] 상품·매장공간 늘려 고객 선택 폭 확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