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Knowledge  > NBCI News

2018년 프리미엄아울렛 업종 NBCI 보도자료

등록일 2018.09.05

조회 4,917

  • 첨부자료
올해 첫 조사에서 공격적 출점전략의 롯데 프리미엄아울렛이 76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올해 첫 조사에서 공격적 출점전략의 롯데 프리미엄아울렛이 76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프리미엄아울렛은 올해 처음 NBCI 조사 대상에 들었다. 틈새 유통채널 수단에 불과했던 아울렛 쇼핑몰은 교외형 프리미엄아울렛 등장과 유통 3사의 진출 이후 본격적인 유통 채널로 도약했다.
 
 올해 첫 조사에서 롯데아울렛은 76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신세계사이먼아울렛이 75점으로 2위, 현대아울렛은 73점으로 뒤를 이었다. 1,2위 간의 격차는 1점으로 치열한 경쟁을 보였다.
 
 

 롯데아울렛은 공격적인 출점 전략을 통해 고객과 접점을 확대하고 있다. 고객이 쉽게 접근할 수 있고 독특한 엔터테인먼트 요소를 경험할 수 있게 한다. 이로 인해 모든 NBCI 구성요인에서 경쟁 브랜드 대비 우위를 보였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와 이미지는 2,3위에 비해 1~3점 높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신세계사이먼아울렛은 고급화 전략을 중심으로 브랜딩 활동을 전개했다. 국내 최초인 여주점은 2015년 대규모 확장을 통해 한정적이던 브랜드 스펙트럼을 넓혀 많은 고객을 유치하고 있다. 지난해 개장한 시흥점과 송도점도 고객층을 늘려가고 있다.
 
 최근 소비자는 이전보다 가격·성능 등을 세밀하게 따져 상품이나 서비스를 이용한다. 이같은 트렌드는 프리미엄아울렛으로 발길을 돌리고 있는 가장 큰 원인이기도 하다.  
 
향후 상품 구성 등 본질적인 쇼핑 환경을 강화하고 각 브랜드만의 차별적인 활동이 브랜드경쟁력의 핵심 요인이 될 것이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출처: 중앙일보] [국가 브랜드 경쟁력] 올해 첫 조사···공격적 전략의 롯데 1위

목록